브이티지엠피, 2Q 영업이익 67억… 전년대비 263% 증가

최고관리자
2021.08.12 11:43 851 0

본문

브이티지엠피가 일본시장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올해 상반기 매출액 956억, 영업이익 127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좌 ‘슈퍼히알론(Super Hyalon)’ 우 ‘프로시카(PRO CICA)’. /사진제공=브이티지엠피 

좌 ‘슈퍼히알론(Super Hyalon)’ 우 ‘프로시카(PRO CICA)’. /사진제공=브이티지엠피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7%, 129% 증가한 수치다. 2분기 실적 역시 대폭 성장했다. 2분기 매출액은 51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4%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67억원으로 263%가량 늘었다.

브이티지엠피의 코스메틱 사업부인 브이티코스메틱은 브이티지엠피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주력으로 매출을 이끌어가는 킬러아이템인 ‘시카 데일리 수딩마스크’는 지난해 일본의 역직구몰인 큐텐(Qoo10)에서 메가와리 행사 기간 내 화장품 부문에서만 1순위를 기록했고 올해는 종합 품목 랭킹 1위를 기록했다. 라쿠텐(Rakuten)의 베스트코스메틱 스킨케어에서도 3위에 선정되는 등 일본시장의 반응과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일본 온라인 시장의 성장과 더불어 하반기에는 ‘슈퍼히알론’라인 등의 런칭으로 이온몰(AEON Mall), 프라자(Plaza), 로프트(Loft), 푸푸레히마와리(Pupulehimawari), 토모즈(Tomod’s) 등 주요 매장 및 드럭스토어 등 오프라인 시장본격 공략을 할 방침이다.

중화권 또한 대세인 ‘시카’의 신규라인 런칭을 예정하고 있으며, 하반기 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시카’의 신규라인은 ‘프로 시카’ 라인으로 상처 치유에 효과적인 병풀에서 얻어낸 효능 성분에 시카 DNA을 더한 ‘시카히알로-젠TM’과 피부 재생 효과를 도와주는 ‘베타시토스테롤’이 첨가돼 외부 자극으로 민감하고 지친 피부에 진정 케어와 수분 충전을 한 번에 제공하는 제품이다.

브이티지엠피의 신성장동력을 위한 사업 부문들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지난 7월 구미 하이테크벨리 수소연료전지발전소 사업 MOU 체결을 통해 브이티지엠피가 주사업자로 진행되는 신사업이 순항 중이며, 자회사인 지엠피글로벌의 장안동 후분양 아파트 ‘VT스타일’이 청약 첫 날 1순위 마감을 기록했다. 이는3분기 영업이익에 반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브이티지엠피는 계열사인 큐브엔터의 추가 지분 확대를 지난달 9일 공시를 통해 밝히며 경영권 강화와 책임 경영에 대한 의지를 보여준 바 있다. 주요 사업인 코스메틱 사업과 큐브엔터의 협업에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된다는 설명이다.